previous arrow
next arrow
Slider
후쿠오카 현

후쿠오카, 기타큐슈에서 당일치기로 갈 수 있는 고양이 섬 “네코지마”

Voiced by Amazon Polly

일본에는”고양이 섬”이라고 불리는 섬이 여럿 있습니다.

고양이 섬이란, 보통 어떠한 사정으로인해 사람보다 고양이가 더 많기 때문에 관광지가 된 섬을 가리킵니다.

이번에 소개해드릴 곳은, 후쿠오카현 기타큐슈의 고양이 섬 “아이노시마”입니다.

하카타에서 당일치기로 갈 수 있는 섬에서, 그곳에 사는 고양이들과 여유롭고 행복한 휴일을 보내 보시겠습니까?

덧붙여서 후쿠오카에는 2개의 고양이 섬이 있는데, 이름은 모두 “아이노시마”이지만, 일본어 철자가 다르니까 주의해주세요.

후쿠오카현 아시야군의 고양이섬 “아이노시마”"후쿠오카의 고양이 아일랜드"로 유명한 아이노시마. 섬이라고 하면 어딘가 멀리 있는 느낌이 들지만, 실은 하카타에서 ...

JR고쿠라역 바로 근처의 페리 승강장에서 “아이노시마”로

고쿠라역에는 하카타에서 JR 특급으로 1시간 반 정도.

고쿠라 성 등 볼거리도 많지만, 그쪽과는 반대편 북쪽 출구를 향해 고쿠라 항 방면으로 걷습니다.

아이노시마란 섬으로 가는 페리는 작은 나룻터지만 곳곳에 위치를 표시하는 표지판이 붙어 있어서 시간 여유를 가지고 가면 충분히 도착할 수 있는 위치에 있습니다.

주차장은 없으므로 차로 가시는 분은 가까운 주차장에 주차해 주시기바랍니다.

작은 대합실이 매표소를 겸하고 있어, 미리 표를 구입합니다.

고쿠라~아이노시마는 왕복 800엔입니다.

많은 낚시꾼들과 함께 아담한 ‘고쿠라호’라는 페리에 탑승해봐요.

고쿠라 나룻터

기타큐슈시 고쿠라키타구 아사노3초메9-1
JR고쿠라역 북쪽 출구에서 도보 5분
주차장 없음

일반적으로, 낙도나 고립된 곳에서는 호텔이나 레스토랑에서도 wifi는 사용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포켓 wifi를 추천합니다.

Mobile Hotspot(WiFi) for Japan TravelI think most of people trip to Japan have their smartphones. Inte...

“아이노시마”에 도착!

고쿠라에서 우마시마를 경유해 약 40분 정도의 항해.

바다 향기에 마음을 두근거리며 기분 좋은 바람을 맞으면 외딴 섬으로 가는 기분이 점점 들뜹니다.

아이노시마 선착장은 사진과 같은 분위기.

정말 한가롭고 아늑해서 마음이 편안해 집니다.

아이노시마는 기타큐슈시 고쿠라키타구의 외딴 섬으로 주위 약 13km, 면적 0.68평방km의 작은 섬.

인구는 300명미만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주로 낚시꾼들이 찾아오는데, 여름에는 해수욕을 할 수 있습니다.

이런 한가로운 섬이지만, 도둑고양이의 수는 인구와 같은 약 300마리 정도라고 하며, 최근에 “고양이 섬”으로 입소문이 나면서 관광객이 증가해 해마다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원래 고양이가 늘어난 이유는, 이 섬의 산업은 주로 어업으로, 예로부터 섬 사람들이 어선에 구멍을 내는 쥐를 잡는 고양이를 애지중지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Going to "Rabbit Island"! How to enjoy on Okunoshima Island, Hiroshima-PrefectureA small "Rabbit Island", floating on the Seto Inland Sea, where it i...

있다 있어! 많은 고양이들

배에서 내리자마자 “야옹 야옹” 고양이 울음소리가.

곧바로 고양이들에게 둘러싸입니다. 어느 고양이든 통통하게 살이 쪄서 정말 사랑스럽고, 정말 사람을 잘 따릅니다.

알고나면 선착장에서 꽤 오랜 시간 발이 묶이고 말겁니다.

섬의 남쪽 선착장에서 북단까지는 걸어서 40분 정도 걸리는데, 주로 고양이들이 많이 사는 곳은 민가가 많은 선착장~초등학교 부근입니다.

특히 복잡한 길도 없기 때문에 민가가 있는 방향으로 걸어가면 계속해서 고양이를 만날 수 있습니다.

도둑고양이 먹이주기에 협력적인 섬 주민의 집 앞에는 “여기서 먹이를 주세요“라고 하는 벽보가 있어, 관광객으로 고양이에게 먹이를 주고 싶은 사람은 그 벽보가 있는 곳에서 주는 것이 매너입니다.

고양이들도 벽보가 있는 집 근처에 모여 지내고 있어, 관광객이 멈춰 서면 금세 주위가 고양이 천지가 됩니다.

흔치않은 이정표

고양이와 놀면서 민가 사이를 걸어가면 사진의 터널이 보입니다.

이 터널을 빠져나가면 초등학교입니다.

빠져나가기 직전에 왼쪽으로 돌면, 섬의 사적, 현 지정 문화재인 “아이노시마 원견번소 기주대”방면으로 갈 수 있습니다.

어느쪽으로 가더라도, 그 앞으로 도보 10분 정도 가면 고양이를 만날 수 있는 장소가 서서히 줄어듭니다.

고양이와 노는 것이 목적이라면, 도보로 30분 정도인 민가가 많은 지역을 산책합시다.

사적은 터널 주변에서 도보로 약 10분 정도, 전망 스팟까지는 40분 정도 걸립니다.

섬에는 대중 교통이 없기 때문에, 체력과 돌아가는 페리 시간까지의 소요 시간을 고려해서 산책하는 것이 포인트입니다.

사랑스러운 고양이와 사이좋게 지내기 위한 매너

아이노시마에는 주 2회 정도, 본토에서 고양이의 모습을 보러 오시는 자원봉사자가 계시는데 그분의 이야기를 들으면 “관광객이 증가하는 것은 좋은 일이지만, 매너를 지켜주세요“라고 강하게 호소하십니다.

본래는 매우 조용하고 한가로운 섬으로, 섬 주민들은 평범한 생활을 하고 있다는 것을 잊지 말아주세요.

Caution

민가에 출입하지 말 것

쓰레기는 반드시 가지고 돌아갈 것

고양이를 만나도 큰 소리로 떠들지 말 것

먹이를 줄 수 있다는 포스터가 없는 장소에서 고양이에게 먹이를 주지 말 것

이것들이 기본적인 관광 매너입니다.

고양이들이 섬에서 미움받는 외톨이가 되지 않도록, 최소한의 매너를 지키고 섬 주민분들의 입장이 되어 즐겁게 고양이들과 함께해주세요.

고양이들이 이렇게 여유롭게 지낼 수 있는 것은, 섬 주민분들의 고양이에 대한 애정과, 관광객들의 배려가 있기 때문입니다.

섬의 편의정보 등

매점도 식당도 없는 섬이지만, 음료 자판기는 여러 개 있습니다.

섬에서 점심을 생각하시는 분은 고쿠라를 나올 때 음식을 지참해주세요.

민가가 밀집한 근처의 노상이 아닌, 선착장 주변에서 드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또, 낚시꾼들을 위한 민박이 있기 때문에 숙박을 할 수 있습니다.

신경 쓰이는 화장실 상황입니다만, 우선 고쿠라에서 볼일을 보시고, 아이노시마에는 선착장 근처의 대합실에 있으니까 섬에 도착하면 고양이와 놀기 전에 가시면 안심입니다.

하카타에서 당일치기로 갈 수 있는 고양이 섬 “아이노시마”에서 여유로운 휴일을 보내세요!

고쿠라~아이노시마의 페리는 하루 3번 왕복입니다.

계절이나 요일에 따라 시간에 약간의 차이가 있으므로, 본문 아래 메모란의 공식 홈페이지에서 시간을 확인해주세요.

페리에 대하여

기타큐슈시 도선 사업소

093-861-0961

후쿠오카의 관광명소 25선! 후쿠오카는 먹거리만 있는 게 아니에요!후쿠오카 여행이라고 하면, 곧바로 연상되는 것이 “하카타 라멘” “모츠나베” “멘타이코” 등의 일품 요리들. 그런 미...
5 Cute Cats That Attract Guests at HotelsCats who are popular on SNS sometimes become souvenir goods or becom...

페리 시간표

일본어 사이트에서 번역한 페리 시간표입니다.

2019/12/27에 갱신되었습니다.